연예

날씨가 궁금하다면?

정보광장


홈 > 종합뉴스 > 연예 > 연예일반

소녀시대 `수영', 청바지 가장 잘어울리는 모델 선정

기사입력 2009-09-07 09:39:16
확대 축소
최근 청바지 브랜드들도 너나 할 것 없이 앞 다퉈 몸매 좋은 여성스타들을 모델로 앞세워 소비자를 유혹하고 있다. 청바지 광고모델은 완벽한 S라인으로 명품몸매를 뽐내는 유명 연예인들이 화보를 통해 `청바지 각선미'를 뽐내고 있다.    
소녀시대 `수영', 청바지 가장 잘어울리는 모델 선정
음악포털 사이트 벅스(www.bugs.co.kr)에서 ‘청바지 모델로 잘 어울릴 것 같은 가수는?’ 주제로 투표를 진행한 결과, 득표율 50% 이상을 얻은 ‘소녀시대 수영’이 당당히 1위에 올랐다. 
 
1위를 차지한 수영은 170cm의 훤칠한 키 때문에 청바지 모델로 잘 어울릴 거라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네티즌들은 ‘수영이 긴 기럭지에 늘씬한 몸이라서 청바지 모델로 딱!’, ‘기럭지도 되고.. gee 때 이미 보여줬는데 뭘’이라며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소녀시대는 ‘소원을 말해봐’를 마지막으로 현재 휴식기에 접어들었으며, 각 맴버들은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어 여전히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2위는 가수, CF모델, 연기자로 활동 중인 섹시 아이콘 손담비가 차지했다. 손담비는 춤으로 다져진 몸매로 키(168츠)는 수영보다는 작지만 멋진 바디 라인을 갖고 있다는 평이 많았다. 네티즌들은 ‘몸매하면 손담비가 짱이죠’, ‘청바지 모델은 다리보다 엉덩이가 더 중요하지 않을까요? 길이는 힐도 있으니까요. 그래서 전 손담비!’라며 애정을 보이고 있다. 손담비는 현재 드라마 ‘드림’에도 출연하며 건강미를 뽐내고 있다. 
 
3위는 최근 각종 예능프로그램에서 절정의 인기를 달리고 있는 애프터스쿨의 유이가 차지했다. 유이는 키 170cm에 귀여운 외모로 남성팬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애프터스쿨은 드라마 `탐나는도다’ OST ‘반쪽’에 참여해 벅스차트 5위를 차지하고 있다. 
 
4위는 엉덩이 춤으로 컴팩한 카라의 니콜이 차지했다. 현재 카라의 ‘Wanna’와 ‘미스터’는 나란히 벅스차트 12위와 13위를 기록하고 있다. 
 
5위는 신곡 `Strong Girl’로 팬들에게 돌아온 쥬얼리의 박정아가 차지했으며, 6위는 ‘내 귀에 캔디’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백지영이 차지했다. /이미란기자
 

목록 맨위로 이전글 다음글

덧글쓰기

총 덧글수 : 0

213


학생신문 Section


홈으로 위로